'2014/12'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12.13 김장 전야 (5)

김장 전야

끄적 2014.12.13 14:27


_지난 주말, 그러니까 6일. 고향에 김장하러 갔더니 아래채에, 화단 나뭇가지에 저렇게 눈이 많이 내려있었다. 3일전부터 시나브로 내렸나본데 김장도 못하는거아닌가 했는데.. 막상 김장하는 날은 해가 화창해서 따사롭기까지 했다. 준비하는게 여간 아니여서 이젠 걍 있는 곳에서 하자하길 10여년, 아직도 독립을 못하고 있다. 하여간 정말 독립해야한다. 그것만이 엄마,아빠 해방시켜드리는 길이다. 올핸 작년보다 반절 규모를 줄여서 150여 포기 정도하니까 너무 한적하게, 쉽게 끝이 났다. 어찌나 좋던지.. 역시 김장하는 날은 수육에 막걸리가 최고.

 

_동생가족이 모두 필리핀 가게 되어서 밥을 같이 먹자하여  서울 다녀옴. 여러 사연을 안고 거기가서 사는 사람들이 공통으로 하는 말이,  일하는것도 사는것도 여기보다 훨 스트레스가 없다한다. 우린 언제나 우리가 원하는 세상을 만들아낼꼬.. 과연 그럴수있으려나.. 돈과 권력이 죄다 그런 인간들에게 몰려있으니.. 그들에게 물려있는 우리가 참 짠하다. 표씨께서 한 말씀하신다.. "인간사회가 동물무리와 다른 건 약자를 보호하고 존중하는 것"이라고.. 어둑해지는데 눈발이 날리고 라디오에선 무슨 특집인지.. 계속 조용필의 노래가 흘러나왔다. 뭐가 맘을 흔드는데 정체를 잘 모르겠다. 멜랑꼬리하고 센치하고..  

 

    

'끄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발견  (3) 2015.01.16
뜻밖의 선물  (2) 2015.01.14
김장 전야  (5) 2014.12.13
..  (3) 2014.11.17
..  (0) 2014.10.22
낮까지 비내리다.  (0) 2014.09.24
Posted by 산야초